<관광>

나가사키현 나가사키시 노모자키 군함섬 자료관 長崎県長崎市野母崎「軍艦島資料館」

10May 2017 hanjin

안녕하세요. 나가사키현에서 7년여간 살았었는데 이제는 서울에 돌아와서 살고 있으니

다시금 나가사키로 가고 싶네요. 어쨋든 오랜만에 글을 올립니다.

 

 

 

나가사키 시내에서 1시간 정도 떨어진 노모자키라는 나가사키현에서도 남단에 해당하는 곳입니다.

관광지로는 그렇게 볼게 없을 이곳이 유명한 이유는 여러분도 다 아시는 군칸지마(군함섬, 하시마섬)입니다.

 

 

노모자키가 나가사키시의 남단에 있다보니 맨눈으로도 망원경으로도 잘 보이는 곳이라

군함섬 자료관까지 만들었는데 2017년 자료관을 새롭게 정비해서 오픈하게 되었습니다.

 

 

기존의 자료관에서는 망원경으로 사진의 왼편에 보이는 군함섬을 잘 볼수 있으니 이용을 하시고..

 

 

길건너 맞은편 건물을 보시면… 새롭게 오픈된 자료관이 있습니다. 지금은 안내가 잘 되어있을지

모르겠지만 제가 갔을때는 오픈 직후가 안내가 간단하게 되어있었습니다.

 

 

 

 

 

어쨋든 들어가면.. 이 자료관은 입장료가 있습니다.

어른 200엔 초중등학생 100엔

 

 

군함섬에 대한 사진 자료 및 영상 자료, 모형등이 잘 만들어져 있습니다.

군함섬을 가기전에 혹은 가지 못하는 분들이 예비적으로 보시면 참 좋을 것같은 시설입니다.

 

 

세계유산이 된 군함섬..

 

 

군함섬에 대해서는 인터넷에 찾아보면 저보다 더 잘 설명하신 분들이 많으니 패스하고..

일본의 메이지시대부터 근대화시절 석탄이 주 연료였던 시절에 흥하고 연료가 석유로 바뀌면서

망하게 된 한 섬의 흥망성쇄를 잘 보여주는 것이 요즘 유행하는 군함섬 투어입니다.

 

제가 전에 경험했던 투어의 내용입니다.

군함섬상륙기

 

 

 

군함섬은 일본의 진격의 거인 실사 영화, 007영화의 배경으로도 쓰이면서 세계에도 널리 알려지게 됩니다.

 

올해 군함섬 영화가 개봉한다면 우리에게는 블랙유산인 이 군함섬을 보러 가시는 분들이 많으실텐데

남들 가시기 전에 한번 가보시는것이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리고 노모자키쪽에서 크루징으로 상륙하시면 배타는 시간을 절약하면서 군함섬에 갈수도 있으니

참고를 하시면 좋겠네요.

 

일본어이지만..

군함섬자료관 홈페이지

영업시간은 오전 9시 – 17시까지

휴일은 12/29 – 1/3 이외에는 연중무휴입니다.

 

 

나가사키에서 차로 약 1시간걸립니다.

노모자키 방면 버스로도 갈수가 있습니다.

 

 

대략 시간당 2대 정도가 나가사키시내에서 온다고 생각하시면 괜찮을것 같습니다.

산큐패스도 써지니 버스여행이나 특히 랜터카를 쓰시는 분들이 오시면 좋을것 같습니다.

나가사키 노모자키에 많이들 오세요!

 

사족이지만

골프에 관심있으신분은 나가사키 남부에서 유명한

노모자키 골프클럽의 홈페이지와

전문으로 취급하는 여행사도 소개하겠습니다.

노모자키 골프클럽 일본어홈페이지

노모자키 골프클럽 전문 예약 여행사 골프박사

 

나가사키현 나가사키시 신덴안 長崎県長崎市「心田庵」

16Dec 2016 hanjin

 

나가사키사람들도 가본적이 없다는 기간한정 공개의 일본식 별장 신덴안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저도 살면서도 나가사키가 멀기에 가볼 엄두가 안났는데 우연찮게 시간이 있어서 가게 되었습니다.

시마바라에 살기에 시마바라철도로 나가사키현 중앙의 이사하야라는 곳까지 갑니다.

 

 

이사하야에서 나가사키로 가는 열차로 환승! 참고로 이사하야에서 나가사키까지의 운임은 2016년 12월 기준으로 460엔입니다. 일반열차는 한시간에 두대꼴로 있고 시간은 30분 – 40분 (쾌속과 일반이 있습니다.)

물론 카모메라는 특급 열차를 타시면 15분정도에 도착합니다만 가격이 배 정도는 합니다.

 

후쿠오카 – 나가사키간을 다니는 카모메! 나가사키 특별 열차도 있으니 보시면 사진을… 키스 마이 나가사키!

남자 아이돌이라 전 관심이 1미리도 없습니다.

 

 

나가사키역에 도착해서 내리면 늘 사람들로 바글바글합니다. 최근 내가 맞는 한국어를 구사하는지도 의심이 가지만요.. 그냥 늘 붐비는 역이라고 생각하시면..

 

 

신덴안에 가는 방법은 버스

水源地跡행 버스를 타고 心田庵入口에 내려서 걸어서 3분!

그리고..

 

 

노면열차가 있습니다.  스와신사 방면의 호타루차야 3호선을 타시고

新大工町에서 내려서 걸어서 10분!!

 

이런 가게를 보면서 조금더 큰길을 걷다가 작은 도로로 들어갑니다.

 

이렇게 표기가 되어있으니… 아마도 찾기는 쉽지 않을련지…

 

 

주택가 같은 길을 하염없이 올라가다보면 7분정도

위에 나온 버스정류장이 나옵니다.

 

 

버스정류장을 기점으로 달동네처럼 된 곳을 조금 올라갑니다. 2분도 안걸림.. 안내가 조금 이상해서 잘못하면

다른 사람 집으로 들어감..

 

 

나가사키현에는 140만의 사람과 200만의 고양이가 있다는 우스개 이야기가.. 꼬리가 참 이뻐요..

 

 

이런식으로 안내표시가..

 

 

시 지정사적 신덴안.. 우리말로는 심전암..

 

 

뭐랄까.. 일본식의 건물…

 

 

입장료는 300엔! 봄과 가을의 20일정도만 공개한다는 나가사키에서도 아는 사람만 아는 신덴안..

정확하게 말하면 정원이 사적이고 집은 100여년전에 신축한 집이랍니다.. 100여년전도.. 참 옛날같은데..

 

신덴안은 1660년 – 80년 사이에 지어진 곳으로 저택과 정원 전부를 통틀어 불렀던 이름이 신덴안입니다.

마음 심, 밭 전, 암자 암..이 맞나??

이 집의 주인이었던 何兆晋 가쵸신이란 화교가 통역 겸 대중국 무역으로 돈을 번덜 사람이 지은 별장식 저택입니다.

차를 좋아하기에 차를 즐기기위해 만들었다는 이야기도 있는데

가쵸신의 마음은 아주 논밭처럼 넓어서 자식이 씨를 뿌리고 손주는 밭을 갈 정도의 마음의 보물이라는데

말이 좀 이상하지만 사람에게 중요한것은 재산이 아니라 자신의 마음 텃밭을 경작하는것처럼 관리하는것이 중요하다는 말인것 같습니다. 어쨋든 지금부터 3년전인 2013년 시의 문화재로 지정되었답니다. 원래는 민간인의 집이었는데 시에 기증을 했다고 하네요. 시는 리뉴얼을 해서 년2회 공개를 한다고 합니다. 그리고 별로도 전세를 해서 쓰는 경우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봄에도 좋겠지만 역시 가을이 멋지다고 합니다. 단풍이 끝내줍니다.

 

 

저택안도 들어가 볼수 있습니다.

 

 

집안에는 우리식의 가야금을 타시는 분이나 니고라는 중국풍 악기를 다루시는 분이 연주를 합니다.

 

 

생음악을 들으면서 이렇게 정원을 감상합니다. 테이블에 비친 단풍이 정말 기가막힙니다.

 

 

작은 차실도 있답니다. 일본식 차실은 조금한데 들어오는 입구도 조금하답니다. 칼이나 무기를 못들고오게 하려는 의도가 있다고도 하네요.

 

 

 

현재는 주택가의 중간에 있지만 아마 과거에는 지금보다 전망이 좋지 않았을련지..

 

 

 


나가사키시 홈페이지 신덴안 소개 일본어
혹시 시기가 잘 맞아떨어지시면 정말 좋을것이라 생각합니다!!

나가사키현 시마바라시 튀김으로 유명한 텐카츠 長崎県島原市天ぷらで有名な「天勝」

13Nov 2016 hanjin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글을 씁니다. 벌써 나가사키현에 온지도 6년을 지나 7년째가 되고 있습니다.

오늘 소개할 시마바라시의 텐카츠란 덴푸라.. 튀김 가게입니다.

 

 

 

가시면 적은 인원이라면 카운터가 추천이고 앉아서 드실수 있는 곳이 두곳정도 있습니다. 16명 정도 들어가면

가게가 꽉 찰겁니다. 늘 손님이 많은 가게입니다.

 

 

 

 

어쨋든 앉아있으면 주인 할아버지가 뭐 먹을꺼냐고 물어봅니다. 일단 생맥주를… 나마비루..를 시키고

눈에 보이는 재료를 시키면 알아서 튀겨주십니다.

 

 

기본적으로 술을 시키면.. 김치가 자연스럽게 나옵니다. 달짝한 김치라 한국분들 입맛에는 맛지 않겠지만..

이 김치는 닭 튀김과 함께 먹으면 딱이라고 합니다. 저는 김치를 다 먹어서 시험해보지 못했습니다. ㅋㅋ

 

 

이게 가츠오부시 소스 와 갈은무를 섞은 튀김 전용 소스입니다. 푹 담가서.. 먹으면 맛납니다.

약간 매운맛이 필요하다 싶으신분은 유즈코쇼.. 유자고추를 조금 넣으시면 풍미가 살아납니다.

 

 

이렇게 말이지요.. 개인적으로 아스파라나 버섯류, 새우, 닭고기, 돼지고기는 꼭 먹어봐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가격은 하나하나가 얼마인지 모르는것도 이 가게의 매력… 일지도 모르겠네요.

 

 

표고버섯..

 

 

피망..

 

 

닭고기.. 오이타에서 유명한 토리텐입니다..

 

 

돈까츠 저리가라의 돼지고기 튀김과 가지, 능이버섯 튀김 등.. 정말 하나도 빠짐없이 맛납니다.

 

 

금요일만 있다는 비밀 메뉴인 정말 매운 카레!

보통도 양이 꽤 많으니 소 작은 사이즈는 시키길… 배가 고프시다면 보통도 좋아요.

 

이렇게 즐기고 마시면 대충 두분 기준으로 8천엔 정도 나올것이라 생각합니다.

더 드시면 1만엔 훌쩍 나와요… 그래도 정말 돈이 아깝다고 생각되지는 않는 가게입니다.

재료 하나 하나의 가격을 솔직히 모르겠습니다. 메뉴판도 없으니..

 

휴일은 화요일과 수요일입니다.

영업시간은 18시 정도부터 22시 까지입니다.

 

 

장소는 도로변에 있어서 찾기 쉽습니다. 시마바라 버스터미널에서 시마바라 항구 방면으로 걸어서 5분

길 맞은편에 가스트라는 패밀리레스토랑이 있으니 그것을 발견하시면 맞은편에 있습니다.

 

앞으로도 시마바라에 오시면 맛난 일본식 튀김도 꼭 드셔보시길 바랍니다!!

 

 

나가사키현 나가사키시 군치축제 長崎県長崎市長崎くんち

27Oct 2016 hanjin

 

나가사키현에 산지 언 6년… 드디어 꿈에 그리던 군치축제를 보러 갔습니다.

 

 

나가사키는 젊은 아이돌 그룹 키스마이…뭐였더라 ㅡㅡ;; 제가 남자 아이돌에는 1미리도 관심이 없어서 죄송합니다.

팬이 있다면 용서를…

 

 

시마바라에서 나가사키까지 1시간 40여분.. 드디어 도착!! 구마모토보다 먼게 그래서 자주 못온답니다.

 

 

군치는 시내 여기저기서 볼수 있지만 스와신사가 가장 유명하고.. 제가 구경한 곳은 나가사키현이

준비한 장소입니다. 장소는 나가사키항구 근처..

 

 

나가사키 군치는 매년 6개 마을의 각 마을의 춤을 보여준답니다. 회장이 5개 정도는 있으니 매일 매일 공연으로도

힘들것 같습니다.  비는 시간에는 시내를 돌아다니면서 가게를 들려서 복을 기원하고 협찬금도 모금받습니다. ㅋㅋ

 

 

시작은 카사보코라는 우산춤으로 시작합니다. 각 마을당 우산춤을 추고.. 그다음에 본춤으로 들어갑니다.

간단히 말하면 12개의 춤을 볼수 있다는 겁니다.. 각 마을마다 돈도 많이 쓴것 같고 연습도 정말 많이 한것 같습니다.

들리는 이야기에는.. 마을의 학생들은 군치에 참가하면 수업이 면제될 정도랍니다…

 

 

저 우산춤은 혼자서 한답니다.. 중심을 잡는게 어렵다고 생각됩니다만..

 

 

다른 마을의 우산춤.. 각 마을과 관련된 장식이 특징입니다. 마을과 관련이 없는것도 있지만 대부분은

나가사키와 관련이 있답니다.

 

 

기름을 팔던 마을이었던 아부라야의 본춤..

 

 

 

군치는 매년 같은것을 하나? 라고 생각될지 모르지만 한 마을이 한번 하면 7년은 안한다고 하네요.

 

 

중국의 무역선의 모습을 잘 보여주는 모토후나 마을… 복장도 제대로 중국풍입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멋있었던 우와마치 곳코데쇼! 저 무거운 가마를 위로 던지고 받습니다…

박력 넘치는 춤입니다.

 

 

대장장이로 유명했던 카지야 마을의 우산춤… 위에 있는 인형이 움직인답니다.. 태엽인형…놀라워요.

 

 

그리고 기다리고 기다리던 용춤…..

특히 백룡이 인상적입니다.

 

 

백룡이 움직이면 참 멋지답니다.

 

 

 

군치 공연을 전부다 봐도 마을을 돌아다니면 또 볼수 있으니…

내년에 여러분도 기회가 있다면 군치를 보러 오시길 바랍니다. 10월 7-9까지! 날짜는 변경없으니까요!!

 

에어서울도 취항했으니 나가사키에도 많이들 와주시길 바랍니다!

나가사키현 시마바라반도 시마바라시 긴스이 長崎県島原半島島原市「銀水」

10Aug 2016 hanjin

 

오랜만입니다.. 더위에 지쳐가는 요즘.. 물의 도시 시마바라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관광시설이

생겨서 투고 올립니다. 들어보신적은 있으신가요? 긴스이!

 

 

시마바라는 200여년전 시마바라시를 둘러싸고 있는 마유야마산이 붕괴하면서

쓰나미 등의 큰 피해를 입게 됩니다. 그렇지만 그것을 계기로 자연매립지가 생기고..  지형이 변화하면서

샘물이 샘솟게 됩니다. 긴스이 역시 하마노카와 용수라는 샘물이 솟게 된것과 관련이 있는 가게입니다.

맑고 시원한 샘물이 늘 샘솟게 되면서 이것을 이용한 디저트를 만들 궁리를 한게 바로 긴스이의 주인 할머님이었습니다.

 

 

20녀년전 할머님이 돌아가시게 되면서 가게가 문을 닫게 되었고.. 방치되었던 가게를 리뉴얼해서

8월 6일 새롭게 오픈을 하게되었습니다.

 

 

 

 

 

가게는 오래된 가게를 현대식으로 리뉴얼 하면서도 그당시의 멋을 남긴 형태로 오픈했습니다.

특히 샘물이 샘솟는 가게의 특징을 그대로 살린 조리장..은 샘물을 이용해서 시원하게 식히기 때문에

냉장고 대신으로도 쓰인답니다.

 

 

간자라시란.. 경단을 빚어 물에 삶아낸뒤 시마바라의 샘물에 잘 행군뒤에 시마바라샘물과 꿀 등이 들어간 시럽을 부어서 먹는 물 경단입니다. 특히 시마바라의 샘물의 성분이 경단을 삶고 행굴때에 탄력을 줘서 탱글하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이 특징입니다.

 

 

물에 넣어둔 경단에.. 특제 위스키!! 가 아니라 시럽입니다.. 냉장고를 쓰지 않고 싱크대에 맞는 크기의 위스키병에 시럽을 넣어서 시원하게 식힌다고 하네요.. 예전 할머님이 하시던 그대로라고 합니다.. 그때는 소주병이었다는 이야기도 있지만..

 

 

시원하고 달콤한 간자라시는 눈 깜짝할새에.. 없어집니다..

 

 

가격은 350엔!

 

 

나는 단게 싫어요.. 하는 분은 도코로텐이라는 한천에 특제 소스를 뿌린 음식도 있습니다.

한천 특유의 식감을 즐길수 있는 음식입니다.

 

 

한천을 틀에 넣고 쑥 밀면.. 면처럼 나옵니다..

 

 

병에 담긴 특제 소스를 넣으면 완성!

 

 

깨도 살살 뿌리면.. 정말 완성.. 뭐 한천 묵이니.. 식감은 대충 아실것이라 생각합니다.

 

 

라무네, 오렌지 쥬스, 콜라 등도 그냥 샘물에 담궈놨습니다..

 

 

귀여운 인형은 간자라시를 이미지화 했다는 캐릭터. 개인적으로는… 의미 불명.. ㅋㅋ 어쨋든요.

 

 

긴스이에서 밖의 하마노카와 용수를 보면 물이 참 풍부한 곳이구나 하고 느낍니다.

하마노카와 용수는 4곳으로 쓰임새를 나눠서 그릇을 씻는곳, 생선을 씻는곳, 야채를 씻는곳 등..

아 그리고 시마바라 사람들은 샘물을 중요하게 생각하기에.. 발을 담구는 행위는 하지 마시길 바랍니다.

 

 

오픈식은 많은 분들이 오셔서 긴스이의 부활에 감동을 느끼고 가셨다고 합니다.

 

 

비밀 정보지만.. 토요일만 하는 두부집도 있습니다. 오픈식은 이벤트로 두부를 나눠줬는데..

간장 안뿌려도 정말 시원하고 담백한 맛이 일품이었습니다. 토요일에 오전에 가시면 두부를 드셔보실지도

모르겠습니다. 들리는 말에 의하면 예약도 어렵다는 이야기입니다.

 

 

위치는 시마바라버스터미널에서 걸어서 15분 시마바라본사앞역에서 걸어서 10분 미나미시마바라역에서 걸어서 10분.. 시마바라성에서는 걸어서 30분 정도 걸립니다.

영업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7시까지..

분위기가 있는 카페이니 한번 들려보시면 좋을것 같습니다.

 

10월이면 서울 – 나가사키 간의 직항 비행기가 에어 서울을 통해 뜬다고 합니다.

나가사키에 오시면 이곳 시마바라에도 꼭 오시길 바랍니다!

 

PREV12345626